in

사회적거리두기 3단계 시행 신중하게

국내 코로나19 신규 확진자가 천명에 근접하고 있습니다. 수도권의 사회적 거리두기 3단계 격상 가능성이 커지고 있는 상황입니다. 3단계는 전국적대유행 단계입니다. 사실상 셧다운 단계인 3단계를 막기위해 노력중이지만 전문가는 빨리 3단계를 시행해야한다고 목소리를 내고 있습니다.

우리동네 코로나19 확진자 발생현황


서울특별시
부산광역시
대구광역시
인천광역시
광주광역시
대전광역시
세종특별자치시
경기도
강원도
충청남도
충청북도
경상남도
경상북도
전라남도
전라북도
제주도

사회적거리두기

사회적거리두기 3단계


수도권 및 주요 지역의 사회적 거리두기 단계를 2.5단계로 격상하여 확산세를 잡고자 했지만 오히려 확산세가 1000명 가까이 늘고 있습니다. 이미 1000명을 넘어섰다고 보고 있는 상황에서 정부 역시 확산세를 꺾지 못한다면 거리두기 3단계로 격상해야한다고 예고하고 있습니다.

거리두기 3단계 격상 기준

거리두기 3단계로 격상되는 기준은 1주일간 신규 확진자가 하루 평균 800-1000명 발생할 경우입니다. 또는 2.5단계 수준에서 더블링( 두배 증가)등 확산세가 빨라질때입니다. 아직 격상 기준에는 미치지 못하지만 3단계 선제 격상의 의견도 나오고 있습니다.

일상이 셧다운


거리두기 3단계가 적용되면 사실상 일상이 셧다운 됩니다. 3단계는 전국적 대유행으로 원칙적으로 집에서만 머무르며 모든 접촉을 최소화하는게 목표입니다. 필수시설 외 집합이 금지되며 시설 운영도 제한됩니다. 국공립시설의 경우 실내외 구분없이 운영이 중단됩니다. 사회복지시설 및 어린이집은 휴관, 휴원 권고되며 긴급돌봄은 유지됩니다.

10인이상의 모임 및 행사가 금지되며, 스포츠 경기 역시 중단됩니다. KTX 및 고속버스 등 50% 이내로 예매가 제한됩니다. 학교는 원격수업으로 전환되며 종교활동 역시 1인 영상만 허용되며, 모임, 식사등 금지됩니다. 직장 역시 필수인력 이외는 재택근무등 의무화 됩니다.

3단계 격상 신중한 이유


사회적거리두기가 3단계로 격상될 경우 전국적으로 50만개 이상의 시설이 문을 닫아야합니다. 이로인해 사회, 경제적 피해가 막대하게 발생하게 됩니다. 이미 장기간 이어진 사회적 거리두기로 시민들의 피로감이 커진 상황이지만 3단계 격상에 따른 피로감 확대도 불가피합니다.

3차재난지원금 소상공인 버팀목자금 신청하세요

3차재난지원금 총정리